2011. 12. 16. 10:58
너를 만나서 알아가는 동안
매일매일이 설렘과 행복으로 가득차
하루가 어떻게 지나가는 줄도 모르고
내 머린 온종일 너의 생각으로
잠들기 전 침대에 누워
너와 우리 둘만 할 수 있는 대화로 문자, 통화를 하면서
긴밤을 하얗게 꼬박 지새울 준비

너와 내가 사랑을 나누게 된다면
약속시간에 맞춰
먼발치에서 나를 향해걸어오는
너의 모습을 보면서
너를 내게 허락하신
하나님의 축복에 감사드리고
너만을 위한 사랑을 맘속깊이 새길 준비

너와의 다툼에 있어선
너의 억지를 투정을
또 우리가 결코 해결할 수 없는
서로의 생각의 차이까지도
너와 나의 관계를 더 오래 지속시켜주는
고마운 요소들이라고 생각하고
너를 더 사랑할 준비

너와 키스를 나누고 잠자리를 같이 할 때
너의 세포 하나하나를 깨우고
너의 모든 감각을 불러내
너를 오직 나와 함께 할 때만 느낄 수 있는
천국으로 보내줄 준비




오직 당신만을 위한 나의 준비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 하루만  (1) 2011.12.22
재미없다.  (1) 2011.12.16
준비  (0) 2011.12.16
제목을 입력해 주세요.  (1) 2011.12.11
하고 싶은 말  (0) 2011.12.09
열역학 제0법칙  (2) 2011.12.05
Posted by 지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