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10. 12. 16:59

진짜 꿈을 꿨다
정말 꿈 같은 꿈...
그래서 꿈에서 깨어나서 정말 많이 아팠다
이제 나름 괜찮아졌구나 싶었는데..
꿈에서 들은 그 한마디가 어찌나 내게 큰 위안이었는지
얼마나 희망적이고 달콤했던지...

아직은 멀었나보다
꿈에서까지 나오는걸 보면..

힘들다.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역류성 식도염  (0) 2010.10.14
핸드폰 바꾸고 싶다.  (0) 2010.10.13
꿈을 꿨다.  (0) 2010.10.12
커피 마시고 싶다.  (0) 2010.10.11
rorl  (2) 2010.10.07
후우~  (0) 2010.10.06
Posted by 지쑤

댓글을 달아 주세요